향적스님, 동국대 경주병원에 후원

2018년 1천만원, 2019년 2천만원, 올해 2천만원

2020-06-18 오후 8:23:14

대한불교조계종 제12교구 본사인 법보종찰 해인사 주지를 역임한 향적스님은 동국대학교 경주병원에 20181천만원, 20192천만원에 이어 202062천만원을 보시하는 등 총 5천만원의 발전기금을 기부했다.

 

 

향적스님은 무더위 속에서도 코로나19 확산방지와 감염병 환자 치료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동국대학교병원의 발전을 위해 기부를 결정하게 되었으며, 이를 계기로 종립병원에 대한 관심과 기부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향적스님은 일타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67년 해인사에서 사미계를, 1971년 해인사에서 구족계를 수지했다. 해인지 초대편집장, 불교신문사 사장, 교육원 교육부장, 중앙종회 12~15대 의원, 15대 중앙종회 의장을 역임하였고 경주캠퍼스, 의료원, 일산병원 등에 지속적으로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이동석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온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불교계를 중심으로 한 격려와 후원은 병원 전 교직원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