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차단 총력 대응

경주시, 유관기관 긴급점검회의 개최

2020-01-29 오후 8:47:35

경주시는 지난 29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주낙영 경주시장이 주재하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대비 유관기관 긴급점검회의를 가졌다.

 

 

이날 긴급 대책회의에는 동국대학교 경주병원 감염관리실장을 비롯해 경주경찰서, 소방서, 경주교육지원청 등 유관기관들이 참석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선제적 대응을 위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대책 방안을 협의했다.

 

 

의료기관에서는 해외 여행력 정보제공 프로그램(ITS) 활용, 선별진료실(동국대학교경주병원) 운영으로 의심환자의 조기 인지 및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소방서 및 경찰서에는 환자 이송 또는 환자 등 추적관리 대상자 위치 정보 제공 협조를 당부했다.

 

 

또한, 감염병관리팀 전담 인력 3명을 긴급 충원해 24시간 환자 발생 감시 활동을 강화하고, 선별진료소(동국대 경주병원, 경주시보건소)운영, 경주시보건소 및 신경주역에 발열카메라 설치, 홍보 현수막 게첨, 동에 손 소독제 및 예방수칙 홍보 전단지를 배부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해 예방 활동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겠다, “손 씻기, 마스크 착용, 기침 예절 등 개인위생 수칙 홍보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시 보건소는 후베이성 등 중국 방문 후 의심 증상 발생 시 즉시 1339번 또는 보건소로 신속히 신고해줄 것을 요청했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의견보기

  • 오두환 (2020-01-30 오전 8:58:21)   X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에 찬사를보냅니다 개인자신도 위생에철저히 관리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