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인증’ 받으려면 농업교육 필수 !!

친환경 인증사업자 기본교육 이수 의무화 시행

2020-01-03 오후 8:55:34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2011()부터 친환경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반드시 친환경농업 기본교육(이하 의무교육‘) 이수 후 인증을 신청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는 친환경농어업법 시행규칙 개정(‘18.12.31, 시행 ’20.1.1.)으로 의무교육을 이수한 자만 신규인증과 인증갱신이 가능하도록 규정이 개정된 데 따른 것이다.

 

그간 인증농업인 대상 교육은 부정기적이며 단순 전달교육 형식이었으나, 정기적으로 실시되는 의무교육 제도를 통해 친환경농업의 철학과 가치, 변화되는 제도 및 정책 등이 친환경농업 현장에 올바르게 전달되어 정착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19년 의무교육 과정에서 나타난 미비점과 개선사항들에 대해서는 ‘20년 교육과정에 반영하여 의무교육의 취지와 목적을 제대로 살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12) ·군 농업기술센터와 농관원 사무소 등에 교육과정을 개설하여 집중교육을 실시한다.

 

* 교육 수요가 많은 지역 위주로 농업기술센터 주관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에 친환경농업 의무교육 과정을 편성

 

) (312) 농산물과 축산물 교육에 대한 위탁교육 기관을 선정하여 시군 단위(또는 읍)로 순회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며, 농번기 시기는 피해서 교육에 참석할 수 있도록 교육일정을 폭넓게 조정할 예정이다.

 

) (수시) 집합교육에 참석하지 못한 농업인 등을 위해 수시로 온라인을 통해 의무교육을 이수할 수 있도록 사이버 교육과정을 개설(4월 예정)할 계획이다.

 

) 아울러, 친환경농업에 널리 활용하는 왕우렁이가 자연생태계에 유출되어 생태계 위해 가능성이 있다는 지적에 따라 마련한 왕우렁이 관리요령을 벼 재배 인증농업인이 필수적으로 이수해야 하는 교육 과목으로 편성하여 관리에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의무교육은 인증사업자가 인증품을 생산취급하는 과정에서 반드시 지켜야 하는 원칙과 기준을 폭넓게 이해하고 인증에 대한 책임감과 자긍심을 갖도록 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친환경 인증사업자의 역량을 강화하여 소비자의 신뢰도를 더욱 높이고 친환경농산업의 발전을 이루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지역에서 오랫동안 친환경농업을 실천해 온 우수 농업인의 사례를 제공하는 등 실용적인 교육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