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만의 특화된 차(茶) 문화 축제 열려

제31회 충담재(忠談齋) 지난 5일 성대히 개최

2019-10-06 오후 2:29:16

 

신라 경덕왕 때 고승으로 향가안민가찬기파랑가를 지으시고, 음력 33일과 99일 백성들의 평안을 기원하며 삼화령 미륵세존께 차 공양을 올린 충담스님을 기리는 충담재가 올해로 31회를 맞아 5일 첨성대 잔디광장에서 주낙영 경주시장을 비롯한 내빈과 차, 다기 관련 30여 단체를 비롯한 관광객 3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대히 열렸다.

 

 

이날 행사는 ()신라문화원(원장 진병길) 주최, 예다원·선다회·원정차문화원·다암차예절원 주관, 경주시·불국사·경주국립공원사무소·()보덕학회·동국대학교·경주문화축제위원회·쌍계제다 후원으로 진행되었다.

 

 

오후 1시부터 가람예술단의 여는 마당을 시작으로 다암차예절원의 육법공양과 대륜사 주지 덕신스님의 종사영반, 수곡사 자엄스님 추모사에 이어 진병길 신라문화원장 인사말, 주낙영 경주시장 축사, () 단체의 헌다, 김태곤 가수의 헌악, 헌화, 마지막으로 경주예다원의 오성헌공다례 시연으로 1부 추모식을 마쳤다.

 

 

한편 올해 2회 충담상에는 ()한국다도협회 경주지부장 김계연, ()예다원 경주지부장 서태선 씨가 선정되어 수상하였다.

 

 

2부 충담예술제 및 들차회에서는 참가한 관광객들이 가람예술단, 브라비솔리스츠앙상블, 김다금 향가연구원장, 망부석·송학사로 알려진 김태곤 가수의 흥겨운 공연 속에 참가 차 단체마다 준비한 특색 있는 차와 다식을 체험하고, 문화재모양 떡 만들기·떡메치기·다식만들기·금관만들기·왕과왕비복 입고 사진찍기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행사를 주최한 신라문화원 진병길 원장은충담재는 차()와 향가가 결합된 경주에서만 볼 수 있는 문화 축제이다오늘을 사는 지혜를 일깨워주신 충담스님의 사상을 참가자들이 느껴볼 수 있는 뜻 깊은 행사로 준비하겠다라고 밝혔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