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차별 없는 경북 만들겠다”

이철우 의원, 장애인의 날 맞아 입장 표명

2018-04-20 오후 9:02:28

자유한국당 경북도지사 후보인 이철우 의원은 2038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을 편견으로 보는 사람이 진짜 장애인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장애인과 비장애인간 사회양극화 해소와 생활안정 지원 강화를 위해 편의 시설 향상 및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스마트 도시안전 시스템 구축을 비롯해 저소득 장애인에 대한 장애수당, 의료비 지원, 장애인재활보조기구 교부 등 기존 정책의 기조를 유지해 나가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이를 위해 경상북도 장애인종합연수원 건립 ·군별 발달장애인지원센터 및 작업장 설립 장애인 능력개발지원체계 구축, 지역기업 연계 장애인 고용지원 확대, 장애인 주거·편의시설 지원 확대 장애인 불편 해소를 위한 공공시설 정비 장애인 의료복지 서비스지원체계 강화 등 장애인 관련 사업의 체계적인 추진을 약속했다.

 



이 의원은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도모할 수 있도록 주거안정 중심의 장애인 복지 인프라를 확충하고, 장애인 일자리 전담 조직 확대를 통해 직업능력 개발 및 인적자원개발 지원체계를 강화하는 등 장애인들의 자립·자활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경상북도 장애인일자리공동체지원단을 산학연관 협의체 형태로 구성하여 특성별·유형별 산업생산, 기술개발 및 컨설팅 등 지원체계를 강화해 장애인 소득창출과 일자리 제공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이 의원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구분 없이 동등한 대접을 받고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는 사회, 그리고 장애인들에 대한 편견이 없는 사회가 진정한 복지국가라면서 장애인을 편견으로 보는 사람들이야말로 진짜 장애인이라고 말했다.

 



아울러전국 최고 수준의 장애인 문화공동체 실현을 위한 장애인문화예술교육, 문화향유권 확보, 장애인 문화정책개발 등을 통해 장애인의 이동권 및 편의시설 확보, 참된 권리 실현을 위한 지원체계 강화 등도 약속했다.

 



한편, 경북도에 등록된 장애인 수는 20177월 기준 172533명으로 경북도 전체 인구 2691700명 대비 6.4%의 적지 않은 수준이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